2021.02.25 (목)

  • 구름많음동두천 -0.1℃
  • 구름많음강릉 4.1℃
  • 구름많음서울 4.0℃
  • 흐림대전 6.2℃
  • 대구 5.7℃
  • 울산 6.4℃
  • 광주 5.4℃
  • 부산 7.4℃
  • 흐림고창 4.1℃
  • 제주 10.0℃
  • 구름많음강화 -0.3℃
  • 흐림보은 6.1℃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6.3℃
  • 흐림경주시 5.8℃
  • 구름조금거제 7.5℃
기상청 제공

국제학사, 소음 수반한 공사에도 환불은 예년처럼... 기숙사비 할인도 없어

URL복사

 

하계 방학 국제학사(현: 스테파노 기숙사)가 공사가 없었던 예년과 같은 가격을 고지한 것으로 밝혀졌다. 환불 규정 역시 기존 규정을 따른다. 지난 5월 7일 올라온 2019년도 하계방학 기숙사 입사 공고에 따르면 이번 방학에는 동계방학과 달리 기존의 방학 기숙사 입사 비용과 같은 가격을 받는다. 보증금 없이 환불했던 지난 공사와 달리 환불 역시 공사가 없었던 기존의 환불 규정을 따른다.

기숙사 홈페이지에 공지되어 있는 방학 기숙사비와 이번 기숙사 입사 공고에 올라온 기숙사비를 비교했을 때, 1개월 차는 표에서 비교할 수 있듯 가격이 똑같다. 2개월 차의 경우 이번 하계 방학 기숙사비가 예년보다 싸 보이지만 두 사진에 공시된 사용기간은 7일 가량 차이가 난다. 기존 방학 기숙사비와 금년 하계 방학 기숙사비를 7일 기준으로 환산해본다면 2인실 78,000원, 3인실 65,000원, 4인실 49,375원으로 같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이뿐만이 아니다. 가톨릭대는 2018년 해당 논란 당시 중도퇴사자에게 보증금 없이 환불을 진행했으며 보수공사가 진행된 지난 겨울방학에도 보증금 없이 퇴사자에게 환불을 진행했다. 그러나 하계모집 최종 공고에는 “중도퇴사 환불은 관련 규정에 따른다”고 명시되어 있다. 이번 방학에는 동계 방학 보수공사 때 작업하지 못한 나머지 6개 층이 공사에 들어갈 예정이다. 하계방학 사생들은 동계 방학 중 보수공사와 같은 수준의 소음이 발생함에도 불구하고 동계방학보다 비싸고 열악한 체제에서 생활하는 셈이다.

 

기숙사운영팀은 동계 입사 때 보증금 없는 환불, 10%할인 등이 진행된 이유가 ‘갑작스런 공사’였기 때문이라 답했다. 하계 공사는 사전에 충분히 고지되었기 때문에 보증금 없는 환불이나 할인이 없다는 것이다.

 

그러나 동계 방학에 보증금 없는 환불과 10% 할인을 도입한 주된 이유는 공사에 따른 소음과 불편함 때문이었다. 사전에 공지했다는 이유로 공사가 진행되지 않았던 시기와 같은 금액을 납부하고 같은 체제를 가동하는 것은 공사 현장에서 생활해야 하는 사생들을 고려하지 않은 처사로 보인다.

 

최아현 기자 lhyunni@naver.com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