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1 (수)

  • 맑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8.7℃
  • 구름조금서울 4.4℃
  • 맑음대전 6.4℃
  • 연무대구 10.8℃
  • 연무울산 14.3℃
  • 연무광주 8.0℃
  • 맑음부산 14.4℃
  • 맑음고창 6.6℃
  • 연무제주 12.2℃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5.3℃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8.8℃
  • 맑음경주시 13.5℃
  • 맑음거제 13.9℃
기상청 제공

[단신] 미디어컨텐츠융합자율학부 학생회 후보 '물음' 정책토론회 개최

“원탁형 총회 도입 등 소통을 중심으로 하는 학생회 되겠다”

11월 27일 오후 5시, 오후 6시 30분 두 번에 걸쳐 제3대 미디어컨텐츠융합자율학부(이하 미컨학부) 학생회 후보 '물음'이 새천년관 7208에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현종은(미디어컨텐츠융합자율학부 19) 정후보와 강세린(미디어컨텐츠융합자율학부 19) 부후보로 구성된 선거운동본부 '물음'은 기조와 출마의 변, 정책 설명을 한 뒤 미컨학부와 신문방송학과, 디지털컨텐츠학과 소속 학생들과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물음은 "당연함에 대해 물음을 던지다"라는 슬로건을 내세워 _를 묻다, 관계를 묻다, 소통을 묻다, 권리를 묻다 총 4개의 부분들로 나눠 공약을 설명했다.

 

이어진 질의응답 시간에는 다음과 같은 이야기들이 오갔다. 2대 미컨학부 학생회 '반디'의 <반짝 프로젝트>를 개편한 <닿음 프로젝트>에 대해 2학기로 갈수록 참여가 저조했다는 이전 프로젝트의 평이 있는데 이에 대해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에 대한 질문이 나왔다. 이에 강세린 부후보는 "1학기는 기존처럼 관계 형성을 중심으로 진행하고 2학기는 포토샵, 영상편집과 같은 전공 관련 멘토링 형식으로 진행하는 식의 변화를 주겠다"라고 답변했다. 또한 <닿음 프로젝트>에 있어 멘토 모집이 어려울 수 있는데 어떤 차선책이 있냐는 질문에, “전문적인 지식보다는 학우들이 가지고 있는 기술을 공유한다는 느낌으로 부담 가지지 않고 참가했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또한 학부제 이후 계속해서 무산되고 있는 정기총회에 대한 개편안 질문에 관해 "일방적인 보고 형식이 아닌 원탁형 구조를 도입해 학우들 간의 상호작용을 통한 활발한 피드백을 기대해 볼 수 있다"라고 답했다.

이외에도 "SNS 이미지 파일 업로드 시 대체 텍스트를 작성했으면 좋겠다"나 "오프라인 소통의 활성화가 필요하다" 등의 의견들이 나왔다.

 

투표는 12월 3일(화)부터 12월 5일(목)까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 30분까지 진행된다. 또한 이번 선거에는 투표율을 더 높이기 위해 총 2곳에서 투표가 가능하다.

재학생과 권리 회복자에 한하여 학생증 및 운전면허증 등 신분증을 지참한 상태에서 투표할 수 있다.

 

취재, 글, 사진=신서영 기자(ssyssy1003@naver.com), 이의진 기자(leeuijin34@naver.com)